직업체험 테마파크 키자니아 서울은 종합식품 전문회사 진주햄과 함께 새로운 직업체험, ‘소시지 마이스터 랩’을 오픈했다.

소시지는 도시락 반찬으로, 간식으로, 남녀노소 불문하고 전 세대 사랑 받아 온 대표 먹거리이다.

그럼에도 소시지에 대해 전문적으로 배울 체험이나 기회는 없었다.

이번에 오픈한 키자니아 서울의 소시지 마이스터 랩은 30년 전통의 어육소시지 천하장사를 기반으로 한 국내 최초 소시지 관련 직업체험이다.

소시지 마이스터 랩은 소시지를 연구하고 개발하는 체험으로, 아이들에게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에 대한 책임감과 역량을 길러줄 것으로 기대된다.

아이들은 소시지 마이스터가 되어 소시지가 만들어지는 실제 현장을 영상으로 확인하고, 미각을 활용해 천하장사 오리지널, 천하장사 치즈, 더블링 콰트로 치즈, 더블링 참치 등 다양한 소시지의 맛을 직접 평가해본다.

그 후, 두 가지 맛을 함께 느낄 수 있는 신제품 더블링 소시지를 개발해 보는 체험을 한다.

아이들은 건강 먹거리에 대한 필요성, 책임감을 배움과 동시에 시식과 신제품 개발을 통해 미각과 호기심까지 키울 수 있다.

이귀전 기자 frei5922@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