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를 하루 앞둔 14일 오후 서울 용산구 서울역 KTX 승강장에서 한 시민이 기차에 탄 아이에게 작별 인사를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