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여자아이스하키 단일팀이 14일 오후 강원도 강릉 관동하키센터에서 열린 일본과의 경기에서 1-4로 패한 뒤 엄수연과 신소정이 포옹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