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게스트하우스 관광객 살인사건 용의자 한정민(32)씨가 14일 충남 천안시 신부동의 한 여관에서 변사체로 발견됐다.

한씨에 대한 경찰 수사가 13일 오전 공개 수사로 전환된 지 하루 만이다.

한씨는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