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턴'이 최근 불거진 주연배우 고현정과의 논란에 대해 공식사과했다.
14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리턴' 15, 16회에서는 제작진의 입장이 자막으로 공개됐다.
'리턴' 측은 "'리턴' 제작진은 시청자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앞으로 '리턴'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습니다"고 전했다.
한편, '리턴'은 최근 주동민PD와 고현정의 갈등이 심화돼 파행을 겪었고 고현정이 하차를 결정했다. 고현정의 역할은 박진희가 이어간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