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구 지역 내 어르신 초청해 손수 만든 떡국 대접
주식회사 한화(사장 옥경석)는 14일 서울 신당동 유락종합사회복지관에서 지역 어르신들을 초청해 온정을 나눴다.

옥경석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은, 손수 준비한 떡국과 명절선물을 대접하고 어르신들과 새해덕담을 주고 받는 등 훈훈한 명절의 정을 나눴다.

옥 사장은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지역 어르신들과 뜻깊은 시간을 함께할 수 있게 돼 영광”이라며 “올 한해도 지역사회 이웃들과 더불어 사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화는 ‘함께 멀리’ 사회공헌철학을 바탕으로 지난 2014년부터 매년 설 명절에 떡국 나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복날 삼계탕 나눔 행사, 추석 명절 전통놀이 한마당, 사랑의 김장 나눔 등 지역사회 이웃과 함께하는 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