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잡한 도심을 벗어나 아늑한 휴식처를 꿈꾸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친자연적인 환경을 갖춘 신도시, 택지지구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

도심과의 근접성이 뛰어나고 출퇴근이 용이하며 생활 인프라가 갖춰져 쾌적한 주거생활을 누릴 수 있기 때문이다.

최근 개발된 택지지구 가운데 핫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는 경기도 시흥 은계지구는 대규모 개발호재가 이어지며 관심을 받고 있다.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 해제지역으로 개발 당시부터 자연과 조화를 이룬 생태전원도시로 계획됐다.

서울과 근접거리에 위치하며 서울외곽순환도로와 제2경인고속도로가 인접해 도심과 외곽으로 이동이 수월하고 소사~원시 복선전철이 2018년 상반기 개통을 앞둬 대중교통 이용도 편리하다.

입주 세대수가 13,069세대에 달해 미니 신도시급 규모를 자랑하며 택지지구 내 들어설 상업시설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경기 서남부 상권의 랜드마크로 기대되는 시흥센트럴돔 그랑트리는 대규모 프리미엄 상가로 주목받고 있다.

지하2층~지상3층 규모의 북유럽 감성을 담은 고급 스트리트 몰로 정주 인구가 3만5000여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며 상업시설이 부족한 상황에서 인근 지역의 배후수요를 아우르는 상가로 기대된다.

동화 속 마을, 가로수길, 숲속 계곡, 유럽형 골목길, 북유럽 공간 등을 테마로 한 다섯 개의 존으로 구성되며 일반적인 상업시설과 차별화된 디자인으로 시흥의 새로운 명소가 될 전망이다.

키즈업종 키테넌트 입점이 확정됐고 어린 자녀를 동반한 가족단위 고객들을 위한 칠드런스 뮤지엄이 들어선다.

칠드런스 뮤지엄은 어린이 체험형 테마파크이자 도심 속 가족 복합문화시설로 아이들이 다양한 체험을 통해 상상력과 창의력을 키우는 공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