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법원 인터넷등기소(www.iros.go.kr)는 내년부터 지도를 클릭해 보다 쉽게 부동산 등기부등본을 발급, 열람할 수 있도록하는 부동산 검색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기존 서비스는 발급 및 열람하고자 하는 부동산의 정확한 주소를 알아야만 가능했다.

반면 이번 '지도 서비스'는 해당 지역을 클릭해 정확한 주소를 몰라도 순차적으로 시, 군을 클릭해 검색할 수 있어 부동산 검색이 보다 쉬워진다.

대법원은 또 "로그인을 하는 경우에 한해 공시지가와 주택공시가격, 아파트 시세 등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