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류 및 네트워크 서비스에서 디지털 혁신 추구
슈나이더일렉트릭(한국 대표 김경록)이 SCM 월드 주최 ‘2018 파워 오브 프로페션 어워드’에서 공급망 혁신 부문 ‘올해의 고객혁신상’을 수상했다.

이 시상식은 공급망관리(SCM) 부문 협력사에 새 프로그램을 제공한 기업을 시상한다.

수상자는 동종업계 전문가들의 투표로 선정된다.

이 회사는 2015년에는 같은 시상식에서 인재혁신상을 수상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현재 전세계 44여개 국가에서 110억 유로 규모의 약 207개의 제조 공장과 98개의 물류 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8만 6000명이 매일 13만 개가 넘는 주문과 26만 개의 관련 사무를 처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