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중앙지검에 도착한 이명박 전 대통령이 짧은 입장문을 발표한 뒤 검찰 청사로 들어가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