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제·풍경·음식·드론 등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 / 부산을 알리고 시민 누구나 활용 가능한 관광사진 전문촬영부산시는 ‘2018 부산관광 시민사진기자단 위촉 및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부산시에 따르면 관광 전문 시민사진기자단은 축제, 풍경, 음식, 드론촬영 등 각 분야별 전문가 5명으로 구성됐으며, 올해 말까지 부산의 관광사진을 집중 촬영한다.

시민사진기자단은 지난달 14일부터 2주간 공모 한 뒤 서류심사와 본인이 촬영한 사진작품 심사를 거쳐 선발됐다.

시민사진기자단원에게는 소정의 활동비가 지급된다.

기획·운영을 맡은 김민근 사진작가는 다양한 기획 사진전시 경력과 스튜디오도 운영하는 실력자이다.

또 풍경 축제 음식 촬영을 맡은 권기학, 박영은, 정해진 사진작가는 아름다운 풍경과 맛집 소개로 유명한 파워블로거다.

대학 시절 언론사 사진작가의 꿈을 키웠던 드론 촬영을 맡은 정을호 사진작가는 "부산관광 시민사진기자가 돼 꿈을 이루게 돼 매우 기쁘고 부산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임수 부산시 관광진흥과장은 "이번 부산관광 시민사진기자단 운영을 통해 그 동안 저작권 문제로 제공을 못했던 부산관광사진을 국내외 여행사와 관광사업체 등 상업적 목적을 포함한 시민 누구나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도록 공개할 계획이다"며 "앞으로 부산관광산업이 더욱 활발해 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부산=전상후 기자 sanghu60@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