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가수 김흥국이 성폭행 의혹에 대해 완강히 부인했다.

김흥국 측은 14일 "보도된 기사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히며 "현재 해당 여성을 상대로 법적 대응을 준비 중이며 곧 공식입장을 정리해 발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30대 여성이 지난 2016년 김흥국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과거 보험설계사로 일하던 시절 김흥국을 만났고, 그가 술을 먹여 정신을 잃었다"면서 "일어난 후에는 옷이 다 벗겨져 있었고 김흥국에게 문제를 제기하자 '크게 문제 삼으면 네가 더 다친다'라고 말했다"고 폭로했다.

giback@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