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서울 마포구가 백범로 골목길에서 소방서와 경찰서와 함께 ‘열린 주민과 함께하는 소방차 통행로 확보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에 참가한 마포소방서 소방차량이 경찰 등의 협조로 좁은 골목길을 헤쳐나갔고 이에 앞서 주민들은 화재 발생을 가정해 초기 진압 체험을 했다.

허정호 선임기자 hoya@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