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인 15일은 전국이 흐리고 곳곳에 비 또는 눈이 내리고 바람까지 강하게 불면서 쌀쌀하겠다.

기상청은 15일 "전국에 비가 내리는 가운데 밤에는 강원 영동 지역에는 눈 또는 비가 내리겠다.낮까지 남서풍이 유입되면서 평년보다 높은 기온 분포를 보이겠으나 비가 그친 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낮아 쌀쌀하겠다"고 예보했다.

기상청의 예보에 따른 예상 강수량은 충남·전라도·경남·제주도 20~60㎜, 서울·경기도·강원 영서·서해5도·울릉도·독도·강원 영동·충북·경북지역에는 5~30㎜의 비가 내리겠다.

강원 산지에는 밤부터 16일 오전까지 2~7㎝의 눈이 내릴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9도 수원 12도 춘천 9도 강릉 13도 청주 12도 대전 13도 전주 14도 광주 14도 대구 12도 부산 13도 제주 14도 등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4도 인천 12도 수원 14도 춘천 15도 강릉 19도 청주 15도 대전 16도 전주 17도 광주 16도 대구 17도 부산 16도 제주 20도 등 평년보다 높겠다.

기상청은 "새벽부터 아침 사이 서해안과 남해안에는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