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농가주부모임 경북도연합회(회장 권택필)와 (사)고향주부모임 경북도지회(지회장 강순옥)이 지난 21일 지난해 회원들이 직접 제조한 맛 간장과 황태를 팔아 마련한 수익금을 이웃돕기성금으로 내놓았다.

이날 농협경북지역본부 회의실에서 최규동 농협경북지역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성금전달식에서 권택필 회장과 강순옥 지회장은 각각 50만원씩을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다.

(사)농가주부모임 경북도연합회는 도내 농가 주부 등 1만여 명으로 구성돼 농가 주부의 권익 신장과 농촌 복지 증진에 기여해 오고 있는 단체다.

(사)고향주부모임 경북도지회는 농협주부대학 수료생 3만8000여 명으로 구성돼 여성 복지향상·지역사회봉사·건전소비생활운동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단체로 지난해부터 2년째 이웃돕기 성금을 기부하고 있다.

권택필 회장은 “이번 성금이 도내 어려운 이웃들의 행복한 설 명절맞이에 작은 보탬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순옥 회장은 “사회적 취약계층을 먼저 배려하는 따뜻한 사회분위기 조성과 공익활동에 우리 주부들이 늘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양호영 팀장은 “따뜻한 기부에 감사를 드린다.성금을 기부의사에 따라 도내 어려운 이웃들이 훈훈한 설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