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최원석 기자] 동아쏘시오홀딩스(000640)의 계열회사인 에스티팜(237690)은 16일 경기테크노파크 RIT센터 회의실에서 주주 및 회사 경영진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10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정기주주총회에서는 제10기 재무제표(이익잉여금처분계산서 포함)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 안형준 사외이사 선임, 이영재 감사 선임, 이사보수한도 승인, 감사보수한도 승인 등 총 5건의 안건이 상정돼 모두 원안대로 통과됐다.

또한 이익의 주주환원을 위해 보통주 1주당 500원의 현금배당 실시가 의결됐다.

영업보고에서 김경진 대표이사는 2017년 연결 매출액이 2028억원으로 전기 대비 1.2% 증가했고, 연결 영업이익은 전기 대비 20.3% 감소한 618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해외 수출은 1696억원으로 창사 이래 최대수출을 기록했다.

수출 비중이 83.6%에 달했다.

김경진 대표는 인사말에서 "2017년은 에스티팜이 대외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새로운 도약을 할 수 있는 밑거름을 만드는 한 해였다"며 "신규수주 불확실성의 위기를 기회로 삼아 새로운 치료제 분야인 올리고뉴클레오타이드 및 자체신약 개발에 역량을 집중하는 등 미래 성장을 위한 준비에 더욱 매진햇다"고 말했다.

또한 "올리고뉴클레오타이드 전용공장은 올해 6월 준공돼 설비 등의 확인 점검이 완료된 후 10월부터 임상시료 생산 및 판매가 이뤄질 것이며 올리고뉴클레오타이드 공급을 요청하는 글로벌제약사들의 실사 및 방문이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올해에는 자체 올리고 신약과제를 포함해 새로운 신약과제 3개 이상이 추가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금년에는 R&D비용을 더욱 늘려나가 신약개발 회사로 탈바꿈할 것"이라며 "현재의 위치에 만족하지 않고 혁신을 통해 고객의 편익을 극대화하며, 나아가 인류의 건강과 행복에 공헌하는 글로벌 종합화학 기업으로 도약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에스티팜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