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최원석 기자] 바이엘코리아는 장기 피임을 위한 최신 자궁 내 삽입 시스템인 '카일리나'를 국내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카일리나는 T자 모양의 자궁 내 삽입 시스템(IUS)으로, 5년 간 피임에 사용될 수 있는 IUS 중 작아진 크기와 적은 일일 평균 호르몬 방출량으로 5년 동안 장기 피임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제품이다.

18세부터 35세까지의 여성 2885명을 대상으로 한 3상 임상 연구(2016년 발표)에서, 카일리나를 삽입한 1452명의 여성에서 5년 사용 시 99% 이상(Pearl Index 0.29)의 높은 피임 효과를 보였다.

시술 받은 여성 중 96%는 카일리나에 대해 만족(매우 만족 또는 다소 만족)한다고 답했으며, 대부분의 여성은 피임법으로 카일리나를 계속 사용할 것이라고 답했다.

또한 레보노르게스트렐 호르몬의 일일 평균 방출량이 기존의 자사 제품보다 적고, 주로 자궁과 자궁 내막에 국소 작용한다.

몸체인 T바디 크기는 2.8x3cm로 기존 대비 작고, 삽입 튜브 역시 좁아졌다.

카일리나를 삽입해 피임을 하던 도중 임신을 원하는 경우, 이를 제거하면 가임력이 정상으로 돌아올 수 있다.

진정기 바이엘코리아 여성건강사업부 총괄은 "카일리나는 1회 삽입으로 5년 간 장기 피임이 가능하다"며 "기존 자사의 제품보다 크기가 작아 장기 피임을 원하거나 자주 경구피임약 복용을 잊는 여성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바이엘코리아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