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지민 , '젓가락 처럼' 믿기 어려울 정도 홍지민이 자신의 SNS를 통해 다이어트에 성공한 근황을 알리며 관심을 받고 있다.

그는 지난해 11월 둘째 딸 출산 이후 108일 만에 29kg 감량에 성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똑같은 옷을 입은 과거와 현재의 모습을 비교해 보여줬다.

같은 드레스를 입고 있음에도 확연히 달라진 모습이었다.

▲ 홍지민 인스타그램 캡처 여성 스타들은 다이어트에 관심이 많다.

구구단의 다영은 다이어트로 청소년 시기 고민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에 대해 미나는 거울을 많이 보라는 충고를 아끼지 않았다.

하리수 또한 다이어트를 하고 있다는 글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하리수는 올초 "11월 초부터 시작한 다이어트. 한 달을 열심히 운동과 식이요법을 병행하며 살을 빼고 12월 한 달은 유지해서 목표 체중에 도달!"이라는 글을 올렸다.

홍 배우의 다이어트는 일반적 수준을 벗어나 있다.

살빼기에서도 '레전드'로 꼽힐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