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자유한국당 경북도당 공천관리위원회(위원장 강석호 국회의원)는 25일(수)오후 4시 제17차 회의를 개최하여 성주군수를 비롯한 광역의원 14명의 지역 경선결과 및 공천자를 결정 발표했다.

이날 발표된 자유한국당 경주시 경북도의원 후보는 4개 선거구 경선에서 각각 1위를 차지한 제1선거구 황성동, 성건동, 중부동, 현곡면, 황오동 지역의 배진석(현 경북도의원), 제2선거구 동천동, 불국동, 양북면, 양남면, 감포읍, 보덕동, 외동읍 지역의 박차양(전 경주시 문화관광실장), 제3선거구 안강읍, 강동면, 천북면, 용강동 지역의 최병준(현 경북도의원), 제4선거구 서면, 건천읍, 산내면, 내남면, 선도동, 황남동, 월성동 지역의 박승직(현 경주시의회 의장) 예비후보가 최종 후보로 확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