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신고리 5·6호기의 투명한 건설을 위한 시민참관단을 모집한다.

한수원은 12일부터 21일까지 홈페이지(http://www.khnp.co.kr)를 통해 30명을 공개 모집하고, 울주군 지역단체의 추천을 통한 10명을 추가해 모두 40명의 시민참관단이 구성된다.

신청자의 자격 제한은 없다.

지원자는 무작위로 추출해 26일 홈페이지에 발표하고, 해당자에게 개별통보한다.

참관단은 5월부터 올해 말까지 8개월간 활동한다.

주요 건설공사 및 핵심설비 설치, 내진 시험, 공장 견학 등과 더불어 한수원과 협력사 등의 현장 안전실태 점검에 이어 다양한 제안 활동을 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