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뉴이스트W 강동호(백호)가 성추행 혐의를 벗었다.

뉴이스트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 오후 "오늘(16일) 검찰로부터 무혐의 처분을 받았음을 공식 통보 받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지난해 6월 강동호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된 글로 성추행 논란에 휩싸였다.

글쓴이는 2009년 겨울 학원 차량 안에서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며 강동호를 고소했다.

또 강동호와 연락이 되지 않는다며 답답함을 토로하기도 했다.

뉴이스트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성추행 논란에 대해 "강동호의 결백함을 입증하고자 완전히 사실무근인 허위 사실을 주장 및 최초 유포한 문제의 당사자에 대해 책임을 묻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죄로 고소장을 접수했다"는 강경 대응 입장을 밝히며 "일방적인 주장만 담긴 영상과 이미지들이 마치 허위 사실의 근거처럼 퍼지고 있다"고 우려의 뜻을 전한 바 있다.

한편 강동호는 엠넷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했으며 이후 뉴이스트W의 멤버로 활동 중이다.

뉴이스트W는 지난해 7월 스페셜 싱글 ‘있다면’, 10월 ‘W.HERE’을 발매했으며, 올해 3월 단독 콘서트 ‘더블 유(DOUBLE YOU)’를 통해 팬들을 만났다.

jgy9322@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