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인 17일(오늘) 낮부터 다시 봄 날씨를 회복하겠다.
민간기상기업 케이웨더에 따르면, 이날 한낮 기온이 서울은 19℃, 춘천과 광주는 21℃까지 오를 것으로 보인다. 전국이 한낮에 20℃ 안팎이 예상돼 무척 따스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국의 하늘도 고기압 영향권에서 대체로 맑을 것으로 보인다. 다만 안정된 고기압 영향권에서 국내에서 발생한 대기오염물질이 정체하고 축적되면서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질 전망이다.
이에 따라 오전에 서쪽지방부터 미세먼지농도가 높아지기 시작해 오후가 들면 전국의 미세먼지농도가 짙을 것으로 예상된다.
케이웨더 에어가드K 공기지능 센터는 "이날 서쪽지방과 강원영서의 미세먼지 농도 '나쁨', 그 밖의 전국도 '한때 나쁨' 단계가 되겠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오늘의 날씨, 미세먼지 나쁨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