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문서 및 리포팅 소프트웨어 개발사 포시에스는 지난 16일 노무법인 C&B와 전자문서를 통한 고용계약 사업을 함께 하기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7일 밝혔습니다.
노무법인 C&B는 국내 최대의 프랜차이즈 가맹사업을 운영하고 있는 GS리테일을 비롯해 외식, 헤어, 커피 등 다양한 가맹본부 및 가맹점, 소기업, 소상공인 등 1만2,000개 기업의 인사노무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고용노동부가 주최·주관하는 '2018 사업주 노동법 교육 지원사업'의 노무관리 출장교육을 전담하고 있습니다.
이번 협약식에서 양사는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을 위한 노무관리 교육사업에 전자근로계약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전자문서의 홍보 및 전자근로계약의 활성화, 다양한 사업기회 발굴에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습니다.
포시에스는 기존 종이로 작성해 보관돼 오던 근로계약서를 별도 IT 인프라 구축에 대한 부담이나 장소에 상관없이 클라우드 환경에서 빠르고 간편하게 다양한 모바일 디바이스를 통해 작성하고, 안전하게 보관까지 가능하도록 하는 전자근로계약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박미경 포시에스 대표이사는 "앞으로 노무법인 C&B가 제공하는 노무관리 서비스에 기본 전자근로계약 시스템이 함께 제공되게 되면 아직까지 초기 구축 비용의 어려움 등으로 전자문서 시스템 도입을 망설였던 많은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 프랜차이즈 업계 등 다양한 SMB시장으로까지 시장이 활성화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박승원기자 magun1221@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