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비정규직 철폐 및 군산공장 폐쇄 철회 결의대회가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산업은행 본점 앞에서 열린 가운데 참가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날 집회에 참여한 한국지엠 부평, 군산, 창원 비정규직지회 회원들은 한국지엠의 비정규직 총고용보장과 함께 군산공장 폐쇄 방안 철회를 요구했고, 산업은행과 정부가 지엠 사태 해결에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