뤄젠룽 동양생명 대표이사 사장이 자사주 1만2천주를 장내 취득했습니다.
지난 3월 신규 사내이사로 선임된 피터진 상무도 자사주 6000주를 취득했습니다.
동양생명은 지난 2017년 연결재무제표 기준 창사이래 최대 실적인 1천928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했고, 총자산은 30조원을 넘어섰습니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뤄사장의 자사주 매입은 경영진의 책임경영 의지이자, 회사 발전 가능성에 대한 자신감의 표현"이라며, "회사 내재가치에 비해 주가가 현저히 저평가 돼있다는 판단 아래 주주가치를 제고하고자 하는 최고경영자의 의지를 보여준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동양생명은 뤄사장의 자사주 매입과 더불어 올 한해 질적인 성장을 통해 주주가치 극대화에 적극 나서겠다는 방침입니다.

박해린기자 hlpark@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