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사 양측 모두 참여…종로데이케어센터 어르신 17명 수업 지원
한전 서울지역본부 노사는 16일 종로종합사회복지관 부설 데이케어센터에서 치매 어르신 원예치료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김응태 본부장 등 경영진과 강갑수 서울지부위원장, 안희철 서울전력지부위원장 등 노동자 측이 모두 참여했다.

이들은 치매 어르신 17명과 함께 아이비 묘종을 이용한 아이비 화분 만들기 원예수업을 진행했다.

서울본부는 이 과정을 매월 지원하고 있다.

서울지역본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치매 어르신들에 대한 꾸준한 관심을 가지고 이분들이 행복한 노후를 만들고 꾸준한 사회생활이 가능한 삶을 영위해 나가실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과 관심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