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피겨스케이팅 선수 예브게니아 메드베데바가 20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린 '인공지능 LG ThinQ 아이스 판타지아 2018' 아이스쇼에서 우아한 연기를 펼치고 있다.

브라이언 오서 코치가 총감독을 맡고, 한국 남자 피겨스케이팅 간판 차준환을 비롯해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금메달리스트 알리나 자기토바, 은메달리스트 예브게이나 메드베데바 등 국내외 피겨스타들이 참가하는 이번 아이스쇼는 22일까지 목동 아이스링크에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