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용문산 자락에서 불이나 헬기 6대를 동원해 5시간여만에 진화했다.

21일 경기도 양평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5분쯤 경기도 양평군 용문면 금곡리 용문산자락의 한 야산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은 양평군과 인근 지자체의 헬기 등 모두 6대의 헬기를 동원해 5시간여만인 오후 3시 57분 진화, 이후 잔불 정리작업을 실시했다.

이날 불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산림 6600여㎡가 소실됐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