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대부분 지역에 봄비가 내리는 23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 인근에서 우산 쓴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까지 비와 함께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