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에 이어 17일에도 열대 스콜처럼 많은 양의 비가 한꺼번에 내리자 행정안전부는 이날 오전 9시를 기해 비상단계를 발령했다.

행안부가 비상단계를 발령한 것은 이번 강수의 특징이 국지적으로 짧은 시간에 많은 비를 내리고 있는 만큼 초기상황관리와 대국민 전파가 중요하다는 판단 때문이다.

기상청은 서울, 경기, 강원지역을 중심으로 최대 116.5㎜의 강수와 함께 18일까지 최대 100㎜의 호우가 내릴 것이라며 주의를 당부했다.

행안부는 관계 중앙부처와 지자체에 국지적 집중호우에 따른 침수에 대비해 배수펌프장 가동 준비를 완료하고, 하천변이나 침수 우려지역을 중심으로 예찰?점검활동과 함께 통제강화를 지시했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