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가 열린 가운데,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대답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