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복무 중인 빅뱅 지드래곤(30·사진)이 서울의 모 대학병원에 입원했다.

17일 TV조선에 따르면 입대 전부터 발목 통증을 호소한 지드래곤은 지난달 중순 군 병원을 거쳐 서울 소재 모 대학병원에서 발목수술을 받고 입원한 상태다.

지난 3월 대만의 한 매체를 통해 공개된 훈련소에서의 지드래곤의 모습에서 오른쪽 발목에 착용한 보호대가 포착되기도 했다.

그는 지난 2월 27일 강원도 철원 육군 3사단 백골부대로 현역 입소했고 6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마치고 자대 배치를 받았다.

뉴스팀 chunjaehm@segye.com사진=한윤종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