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온라인 축구게임 '피파온라인4'가 서비스를 개시했다.
넥슨은 EA 스튜디오인 스피어헤드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온라인 축구 게임 '피파 온라인4'의 공개 시범 서비스를 17일 시작한다고 밝혔다.
'피파온라인4'는 새로운 게임 엔진을 적용해 선수와 공의 움직임을 더욱 사실적으로 바꾸고, 정교해진 AI(인공지능)를 도입해 공격과 수비 상황에서 플레이 보조 움직임을 개선했다.
지난달 5일 시작한 피파온라인4 사전등록에는 500만 명 이상이 참여했다.
넥슨은 이날부터 다음달 13일까지 피파온라인4 출시 기념 '출석 이벤트'를 진행한다. 1회 접속시마다 선수팩, BP 등의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피파온라인4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