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문지훈 기자] 국민은행은 25일 퇴직연금 비대면 시스템을 개편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개편을 통해 국민은행은 개인형 IRP 신규가입 절차를 간소화하고 별도의 절차 없이 자유롭게 원하는 상품을 선정·운용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였다.

퇴직연금 비대면 시스템은 퇴직연금 가입 고객이 인터넷 또는 스마트폰을 사용해 본인의 퇴직금 등 노후 연금자산을 조회·운용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이와 함께 국민은행은 고객이 수익률을 확인하는 절차를 개선해 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인 '스타뱅킹' 초기 화면에서 한 번의 클릭으로 수익률 및 평가금액을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이달 말부터 제공할 예정이다.

또 연말까지 비대면 시스템과 연계한 '연금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를 도입해 고객의 투자성향과 니즈에 부합하는 자산운용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처럼 국민은행은 ▲거래 프로세스 대폭 간소화를 통한 고객 편의성 도모 ▲효율적 자산운용을 위한 상품 추천기능 고도화 ▲고객이 간단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사용환경 구축을 목표로 퇴직연금 비대면 시스템 전면 개편을 추진 중이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퇴직연금 가입 고객은 대부분 직장인이기 때문에 연금자산 관리를 비대면 시스템에 의존하는 경향이 크다"며 "단계별 시스템 개편을 통해 고객이 간단하고 편리하게 사용하면서 상품 정보 등 자산운용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국민은행 문지훈 기자 jhmoon@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