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김두홍 기자] 한국야구위원회 정운찬 총재가 25일 중구 웨스틴 조선호텔 서울에서 열린 '2019 KBO 신인 1차지명'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김두홍 기자 kimdh@sportsworldi.com 2018.06.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