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최홍 기자]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장기 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의 7월 금리를 동결한다고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u-보금자리론'과 't-보금자리론'은 전월과 동일한 연 3.50%(만기 10년)∼3.75%(30년)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또 전자약정 등 온라인으로 신청해 비용이 절감되는 '아낌e-보금자리론'은 0.10%포인트 낮은 연 3.40%(10년)∼3.65%(30년)의 금리가 적용된다.

부부합산 연소득 7000만원 이하 신혼부부이면 0.20%포인트, 부부합산 연소득 6000만원 이하 사회적 배려층(한부모·장애인·다문화·다자녀)이면 각 0.40%포인트 금리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앞서 주택금융공사는 지난단 말 2금융권 주택담보대출 이용자를 위한 '더 나은 보금자리론'을 출시했다.

더 나은 보금자리론은 제2금융권의 변동금리·일시상환 주택담보대출을 장기·고정금리·분할상환 대출로 전환하는 상품이다.

주택담보대출비율(LTV)과 총부채상환비율(DTI)을 10%포인트 완화해 각각 80%, 70%까지 인정한다.

사진/ 주택금융공사 최홍 기자 g2430@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