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북한 금강산호텔에서 열린 남북적십자회담에서 남측 수석대표인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오른쪽)과 북측 수석대표인 박용일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위원장이 악수하고 있다.

이번 회담에서는 8.15 이산가족 상봉행사 등 인도적 사안을 논의했으며, 오전 10시부터 45분간 전체회의를 가진 후, 이어 오전 11시 45분부터 약 한 시간 동안 첫 번째 수석대표 간 접촉을 했다.

남측 대표단에는 수석대표인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을 비롯해 김병대 통일부 인도협력국장, 우광호 대한적십자사 국제남북국장, 류재필 통일부 국장 등이 포함됐으며, 북측 대표단에는 수석대표 박용일 조국평화통일 부위원장을 포함해 한상출 적십자회 중앙위원회 위원, 김영철 적십자회 중앙위원회 위원 등이 참석했다.

사진기획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