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인 오늘(24일)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일부 지역에서 30도를 웃도는 폭염이 기승을 부리겠다.

무더위뿐만 아니라 미세먼지도 주의해야겠다.

오늘(24일) 아침 최저기온은 16∼24도, 낮 최고기온은 27∼34도로 예보됐다.

특히 대구와 안동은 34도, 춘천과 강릉은 33도까지 오를 전망이다.

서울도 32도까지 올라 매우 덥겠다.

기상청은 일부 강원 영서와 강원 동해안, 충북 북부, 전남내륙, 경상내륙에는 폭염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당분간 낮 최고기온이 33도 안팎으로 올라 매우 덥겠다고 내다봤다.

오늘(24일) 오전 11시 기준으로 서울·대구·광주와 경남·경북·전남·충북·강원·경기 내 일부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발효될 예정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과 충남, 전북, 부산, 울산에 '나쁨' 수준으로,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을 보일 전망이다.

강한 햇살이이 내리쬐면서 자외선지수와 오존 농도도 높게 치솟겠다.

불볕더위가 이어질 오늘(24일) 장시간 실외활동을 피하는 것이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