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은 캄보디아에서 전국 네트워크를 보유한 현지 금융사 '비전펀드 캄보디아'(VisionFund Cambodia)를 인수해 사명을 'WB파이낸스'로 변경했다고 24일 밝혔습니다.
WB파이낸스는 총자산 2천200억원으로, 여·수신 기능을 모두 갖춘 금융사입니다.
지난 2003년 설립돼 현재 직원은 1천400여명이고, 지점은 106개입니다.
우리은행은 이번 인수로 해외 영업망이 지난해 말 301개에서 410개로 늘어나 세계 20위권의 해외 네트워크를 보유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우리은행은 2014년 우리파이낸스캄보디아 인수로 캄보디아에 진출했습니다.
우리파이낸스캄보디아는 현지 70여개 중소여신전문사 중 시장점유율 3위로 성장했습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WB파이낸스 인수로 현지 1등 금융사로 도약 기반을 마련했다"며 "중장기적으로 은행으로 전환해 캄보디아 1등 은행으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고영욱기자 yyko@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