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의 윤시윤, 이유영 케미가 돋보이는 2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오는 25일 첫 방송되는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전과5범의 불량판사가 된 한강호(윤시윤 분)와 외유내강 사법연수원생 송소은(이유영 분)가 다른 관점으로 법을 바라보며 특별한 연기를 보여 줄 예정이다.

지난 18일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이유영의 2인 포스터가 공개돼 네티즌들의 기대를 북돋우고 있다.

공개된 2인 포스터 속 윤시윤과 이유영은 앞뒤로 나란히 앉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윤시윤은 불량판사 캐릭터를 보여주듯 두 손에 억지로 법전을 들고 있다.

이유영은 그런 윤시윤 뒤에서 그에게 법전을 보여주고자 노력하는 모습이다.

극중 두 사람의 관계를 이해 할 수 있는 모습.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영화 '7급 공무원', '해적', 드라마 '추노', '더 패키지' 등을 집필한 천성일 작가와 '장옥정, 사랑에 살다', '가면' 등을 연출한 부성철 감독이 함께한 작품이다.

'훈남정음' 후속으로 오는 25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뉴스팀 hodujang@segye.com사진= SBS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