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버전 무대 선보이며 활동 개시효린의 솔로 싱글 3연작 프로젝트 ‘셋 업 타임’(SET UP TIME) 마지막 이야기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효린은 2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셋 업 타임’의 세 번째 싱글 ‘바다보러갈래’(SEE SEA·사진)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바다보러갈래’는 무더운 여름 날씨와 잘 어울리는 청량한 사운드와 효린의 시원시원한 보컬이 돋보이는 곡이다.

씨스타의 ‘터치 마이 바디’(Touch my body), 트와이스의 ‘우아하게’ ‘치어 업’(CHEER UP) ‘TT’ ‘라이키’(LIKEY), 에이핑크의 ‘1도 없어’ 등 다수의 히트곡들을 배출한 블랙아이드필승이 프로듀싱을 맡아 오랜만에 효린과 호흡을 맞췄다.

효린은 앞서 두 번째 싱글 ‘달리’(Dally)를 통해 파격적이고 도발적인 힐댄스(Heeldance)로 화제를 모았다.

이번엔 모래 위 철썩이는 파도를 연상시키는 ‘모래댄스’와 생기 넘치는 퍼포먼스들로 특유의 건강미 넘치는 섹시미를 마음껏 뽐낼 예정이다.

특히 이번 퍼포먼스에는 효린이 해외 유명 안무가들과 함께 제작에 참여하며 완성도를 높였다.

또 뮤직비디오 역시 미국 하와이의 이국적인 풍광을 배경으로 전부 올로케이션으로 촬영을 진행했다.

효린은 지난 2월부터 심플한 어쿠스틱 감성의 ‘내일할래’(To Do List)를 시작으로, 최신 트렌드의 걸리시 댄스 장르 힐댄스를 앞세운 ‘달리(Dally)’, 이번 여름을 겨냥한 시원한 댄스곡 ‘바다보러갈래’까지 총 세 차례 싱글을 발표하며 솔로 아티스트로 본격 나섰다.

효린은 이날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특설링에서 진행된 ‘MBC 워터밤 프라이데이’ 페스티벌 현장에서 신곡의 풀버전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이복진 기자 bok@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