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강동원(왼쪽)과 한효주가 20일 오후 서울 CGV 용산 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인랑'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

강동원과 한효주는 영화 개봉에 앞서 미국 LA에서 함께 목격되면서 열애설이 점화됐다.

하지만 소속사 측은 두 배우 모두 현지 스케줄상 미국에 갔다가 식사를 함께 했을 뿐이라며 열애에 대해 일축했다.

한편 영화 '인랑'은 남북한이 통일준비 5개년 계획을 선포한 후 반통일 테러단체가 등장한 혼돈의 2029년, 경찰조직 '특기대'와 정보기관인 '공안부'를 중심으로 한 절대 권력기관 간의 숨 막히는 대결 속 늑대로 불리는 인간병기 인랑의 활약을 그린 영화다.

오는 25일 개봉 예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