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 오후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2018 코리아오픈 국제탁구대회' 혼합복식 결승에 출전한 남북단일팀 장우진-차효심(북)이 중국을 상대로 세트 스코어 3-1 승리를 따내며 우승했다.

시상식을 마친 차효심(왼쪽)과 장우진이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