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쳐랜드'를 사칭하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계정이 등장했다.

해당 사칭 계정은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등록 시 5만원짜리 상품권을 증정한다고 밝혀 논란이 확산되는 중이다.

이에 17일 오후 해당 키워드가 주요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해 누리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최근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모바일 상품권 판매처 '컬쳐랜드'를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로 등록하면 다음달 1일에 5만원 상품권을 준다는 소문이 퍼졌다.

실제로 '컬쳐랜드'를 검색해 친구로 등록하면 5만원 상품권을 주는 이벤트 메시지를 받을 수도 있다.

친구 맺기를 하게 되면 "컬쳐랜드 친구 추가해주셔서 감사합니다.친구추가 하셔서 아래 상품권이 지급됩니다"라며 "상품권 금액 5만원, 상품권 지급 날짜 2018년 8월 1일"이라는 메시지가 전송됐다.

이와 더불어 "플러 친구 수가 10만명이 되면 추첨을 통해 50만원 현금 이벤트도 진행 중"이라는 메시지가 함께 발송됐다.

이후 당첨됐다는 메시지와 함께 상품권 수령 링크로 연결해 '머니요'라는 애플리케이션을 내려받도록 유도했다.

이 메시지는 온라인 커뮤니티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빠르게 퍼져나갔다.

이로 인해 최근 '컬쳐랜드' 사칭 계정의 친구 수가 급격하게 증가해왔다.

컬쳐랜드 측은 이날 공식 홈페이지에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미운영 안내}란 제목의 안내문을 공개했다.

해당 안내문을 통해 컬처랜드는 "카카오톡 > 플러스 친구 > 컬쳐랜드는 당사에서 운영하는 서비스가 아닙니다"라며 "당사에서는 카카오톡 > 플러스 친구를 운영하고 있지 않사오니 이용에 참고해 주세요"라고 당부했다.

뉴스팀 hodujang@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