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원더걸스 혜림이 외교부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

원더걸스 혜림은 17일 오후 11시 방송될 케이블 채널 tvN '뇌섹시대-문제적남자'에 출연한다.

혜림은 최근 진행된 사전녹화에서 뛰어난 언어 능력으로 출연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중국어, 광둥어, 영어까지 4개 국어를 섭렵한 혜림은 최근 번역책을 출간할 정도로 언어에 재능을 뽐냈다.

지난해에는 한국외국어대학교 통번역학과에 우수한 성적으로 입학, 교내 영자신문 기자로 활동하고 있는 혜림은 자신만의 특급 공부법을 공개했다.

하루 3시간씩 자며 피나는 노력을 했다는 혜림은 특별한 필기 노하우와 암기법으로 4개 국어뿐 아니라 학교 성적까지 동시에 잡았다고 설명했다.

특히 혜림은 최근 외교부 서포터즈 활동까지 병행하며 받은 외교부장관 표창을 공개, 뇌섹남들은 '원더걸스 혜림'의 반전 면모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전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