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방송된 채널A ‘나는 몸신이다’에서는 ‘명의에게 듣는다.

천만 탈모 시대 머리카락을 지켜라’라는 주제로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는 탈모 치료의 국내외 최고의 권위자인 충북대학교 피부과 윤태영(위 첫 번째 사진)교수가 방송 최초로 출연해 제대로 된 탈모 치료법과 예방법을 알려줬다.

세계 3대 인명사전인 ‘마르퀴즈 후즈 후’, ‘국제인명센터’, ‘미국인명연구소’에 이름이 등재 될 정도로 세계적인 탈모 권위자인 윤태영 교수는 "나 역시 유전적 탈모가 있었다.검증되지 않은 탈모 치료법을 따라 했다가 치료의 골든타임을 놓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탈모를 극복한 사실을 고백해 주변에 놀라움을 안겼다.

한편 1956년생인 윤태영 교수는 서울대학교대학원 의학박사로 현재 충북대학교 의과대학 의학과 피부과학교실 교수를 지내고 있다.

뉴스팀 Ace3@segye.com사진=채널 A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