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을 대표하는 피아니스트 유키 구라모토(위 첫 번째 사진)가 톡투유에 출연했다.

17일 방송된 JTBC '김제동의 톡투유2'에는 개그맨 박미선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박미선은 김제동(마지막 사진 두번 째), 가수 유리 등과 함께 대중을 만나 이야기를 듣고 또 조언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키 구라모토는 "오랜만에 TV에 나와서 긴장했다.20년 전 한국에 처음 왔을 때 유키 구라모토 오빠라고 불렸는데 지금은 유키 할아버지라고 부르는 팬들이 많아졌다"고 말해 주변에 웃음을 안겼다.

한편 유키 구라모토는 이어 자신의 대표곡인 '로맨스'에 대한 연주를 선보였다.

이어 그는 "행복한 눈치를 보고 있는 분이 있다고 들었다.지금 로맨스에 빠져 있거나 로맨스에 인연이 없는 분들도 로맨틱한 분위기를 즐기시길 바란다"면서 "제동 씨도 어서 좋은 인연 만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팀 Ace3@segye.com사진=JTBC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