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 토지확보… 3.3㎡당 600만원대부터 시작하는 합리적 조합원 모집가격 최근 지역주택조합아파트은 내 집 마련을 실현할 수 있는 현실적인 방법으로 떠오르고 있다.

지역주택조합아파트는 조합원들이 사업의 주체가 되어 직접 납입한 비용으로 아파트를 짓는 이른 바 ‘공동구매’ 방식으로, 중간 시행사 없이 비용을 줄여 일반 아파트에 비해 합리적인 가격에 분양을 받을 수 있다.

우수한 입지를 선점한 지역주택조합아파트의 경우 생활인프라와 합리적인 가격까지 더해져 가성비 높은 단지로 평가되기도 한다.

하지만 지역주택조합아파트는 그 동안 토지확보 난항, 사업지연, 추가분담금이 발생하는 등 조합원들의 피해가 속출하면서 우려의 목소리도 크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 작년 6.3주택법 개정으로 지역주택조합의 투명성 및 안정성까지 확보하게 됐다.

6.3 주택법 개정은 지역주택조합 추진위가 조합원을 모집하려면 관할 시, 군, 구청장에게 사업계획서, 토지확보 증빙서류 등을 내고 조합원모집승인 및 필증을 받아야 한다.

승인 후 조합원을 모집공고를 통해 공개모집을 해야 한다.

지자체는 사업성이 부당하다고 생각되면 조합원 모집 신고 거부가 가능하다.

또 업무대행사 자격 요건과 업무 범위를 강화해 업무대행사로 인한 피해를 줄일 수 있게 했다.

반면 6.3주택법 개정 전에 추진됐던 지역주택조합 아파트는 해당 개정법 적용이 배제되는 만큼 소비자들은 이 점을 반드시 확인하는 것이 좋다.

이런 가운데 100% 토지 확보는 물론 동탄생활권을 누리는 입지를 선점한 ‘스마트시티 오산’ 지역주택조합아파트가 6.3주택법 개정안을 적용 받은 곳으로 주목 받고 있다.

경기도 오산시 양산동 95번지 일원에 지하1층~지상27층, 22개동, 전용 59㎡~84㎡ 총 2,081세대 규모로 건립 예정인 ‘스마트시티 오산’ 지역주택조합아파트는 3.3㎡당 600만원대부터 시작하는 합리적인 조합원 모집가격을 형성하고 있다.

차별화된 평면 설계도 눈길을 끈다.

전세대 4베이, 4룸의 혁신적인 중소형 평면을 도입했고, 주방 펜트리 및 가변형 벽체로 공간 활 용도를 극대화 시켰다.

수도권 아파트에서 보기 드물게 전자가전제품, 특화된 수납시설, 발코니 확장이 무상 풀옵션으로 제공된다.

더불어 전 세대 계절창고 및 스파, 골프 등 인근 아파트에서 보기 드문 고품격 커뮤니티 시설이 들어선다.

여기에 조식을 제공하는 브런치라운드 서비스도 예정돼 있다.

인근 지역의 아파트들이 3.3㎡당 1,100만원대를 넘긴 상황에서 보다 저렴한 합리적인 가격을 제시한 점은 단지의 인기를 높이는 데 기여하고 있다.

특히 동탄1, 2신도시, 병점지구, 세교지구 등 지속적인 도시개발사업의 중심에 위치함으로써 향후 미래가치가 높다는 평가도 이어지고 있다.

우선 지하철 1호선 병점역, 세마역, 서동탄역 등이 인접하여 수도권 어디든 빠른 출퇴근이 가능하다.

북오산IC, 서오산TG, 안녕IC 수도권순환고속도로(봉담, 동탄)등을 차량 10분 이내로 이용할 수 있는 교통망을 갖췄다.

동탄생활권으로 인프라 공유는 물론 백화점, 은행, 병원, 도서관, 극장, 마트, 관공서 등의 풍부한 생활편의시설과 문화시설을 편리하게 이용 가능한 입지다.

또 향후 오산 산업단지 활성화 정책과 신도심 개발로 주거편의시설이 확충 될 예정이다.

단지와 접한 독산(해발 208m)엔 독산성, 산림욕장, 세마대 등 사적을 비롯한 산책로가 있으며, 인근으로 오산세마공원, 구봉산 근린공원 등 다수의 공원이 인접한 쾌적한 주거 환경도 형성하고 있다.

양산초, 광성초, 세마중, 세마고 등 풍부한 학군도 형성하고 있으며 여기에 한신대학교, 병점 시립도서관 등 풍부한 교육기반시설도 갖췄다.

인근에는 오산가장일반산업단지, 오산가장제2일반산업단지가 있고, 오산가장3일반산업단지 2020년 상반기 준공 예정에 있어 직주근접 단지로써도 주목 받고 있다.

홍보관은 경기도 오산시 오산동 222번지에 마련되며, 7월 20일 그랜드 오픈 예정이다.

김정환 기자 hwani89@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