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은 국제개발협력단체 ‘코피온’과 함께 ‘H-CONTECH(에이치컨텍) 2기’ 발대식(사진)을 했다고 19일 밝혔다.

H-CONTECH은 현대건설의 이니셜인 ‘H’와 건설(Construction)과 기술(Technology)의 영어 앞글자를 딴 봉사단 이름으로 업계 최초 기술교류형 해외봉사단이다.

봉사단은 10명의 현대건설 임직원과 35명의 대학생 봉사자 등 총 45명으로 구성되며, 오는 8월 2일 출국해 12박 13일 동안 베트남 하노이와 하이퐁 지역에서 현지 아이들 및 대학생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봉사단은 현대건설 연구개발본부 직원들과 현지 교수 등과 함께 ‘건설기술세미나’를 현지 대학에서 진행해 현대건설이 보유한 우수한 기술과 연구 사례도 공유한다.

나기천 기자 na@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