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이혼조정이 불성립된 홍상수 감독이 아내 A씨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하기로 결심한 가운데, 그의 처벌을 요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등장했다.
24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홍상수 감독 구속을 청원합니다”라는 제목으로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해당 글을 통해 “홍상수 감독을 구속하기를 청원합니다”라며 “불륜으로 인해서 반드시 처벌해야 합니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리고 김민희와 갈라놓았으면 좋겠습니다. 홍상수 감독을 구속하라”고 덧붙였다.
두 사람의 만남으로 ‘구속’까지 꺼내는 것이 다소 억지스러운 주장일 수는 있지만, 그만큼 홍상수와 김민희의 만남은 여전히 ‘불륜’이라는 틀 안에서 도덕적으로 비난받을 수밖에 없는 분위기다.
홍상수와 김민희는 지난 2015년 영화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 언론시사회에서 서로에 대해 “사랑하는 사이”라고 교제 사실을 공식적으로 밝혀 큰 논란을 일으켰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